육아/교육

두근두근 학교에 가면  
  • 트위터
  • 페이스북
상품이미지
확대보기
저자
  • 두근두근 학교에가면 제작팀
출판사 북하우스
출판일 2016-02-10
페이지/사이즈 300 / 153 * 210 mm
무게 532g
ISBN 9788956056241
가격 14,800 원

EBS 프로그램 DVD 복사 가격

구 분 TV Radio
교과 프로그램 교양 프로그램 CD
DVD DVD Blu-Ray
0~10분 5,000원 21,800원 31,000원 1편 기준
10분당 600원
11~30분 7,000원 25,700원 35,000원
31~60분 11,000원 29,700원 39,000원
61~90분 12,000원 35,000원 43,000원
91분 이상 13,000원 38,600원 47,000원
  • 프로그램 정보
  • 상품문의

저자소개

저자 : EBS 두근두근 학교에 가면 제작팀

저자 EBS <두근두근 학교에 가면> 제작팀은 국내 최초로 시도된 교실 중계방송. EBS 〈두근두근 학교에 가면〉은 실제 초등학교 1학년 교실에 16대의 관찰 카메라를 설치해 선생님과 21명 학생들의 학교생활을 보여줌으로써 부모들이 너무나 궁금했지만 알 수 없었던, 초등1학년 아이들의 1년간의 성장과 변화를 유쾌하고 현실감 있게 보여주었다. 또한 어른의 시선이 아닌, 아이들의 관점에서 학교생활과 육아지식을 쉽고 재밌게 전달했으며 아이가 학교에 입학해서 겪을 수 있는 다양한 문제 상황을 이해하고 집에서는 알지 못했던 아이들의 심리를 알아봄으로써 예비 초등생 부모에게 특별한 정보와 감동을 선사하였다.

저자 : 서천석

목차

INTRO 학교에 가면 무슨 일이 일어날까요

Part 1 두근두근 학교생활 스타트!
1. 처음 학교 가는 날
2. 내 짝꿍을 소개합니다
3. 1학년의 하루
4. 우리에게는 꿈이 있어요
5. 등교 마라톤
6. 선생님이 필요해요
* 서천석 박사의 토닥토닥 공감 한마디

Part 2 두근두근 본격 학교생활
1. 우리들의 쉬는 시간 - 실내 놀이
2. 우리들의 쉬는 시간 - 바깥 놀이
3. 문제가 생겼어요!
4. 기다려지는 점심 시간
5. 대청소가 시작됐어요
* 서천석 박사의 토닥토닥 공감 한마디

Part 3 두근두근 실력 쑥쑥 수업 시간
1. 책 받는 날, 한글 공부 시작
2. 체육 시간
3. 국어 시간과 수학 시간
4. 신나는 가게놀이
* 서천석 박사의 토닥토닥 공감 한마디

Part 4 두근두근 1학년의 마음속
1. 친구가 생겼어요
2. 내가 좋아하는 친구는
3. 말말말, 대화의 세계
4. 남과 여의 차이
5. 고민 있어요
* 서천석 박사의 토닥토닥 공감 한마디

Part 5 두근두근 이만큼 자랐어요
1. 나를 보여주고 싶어요
2. 한 뼘 더 자랐어요
3. 난 할 수 있어요
* 서천석 박사의 토닥토닥 공감 한마디

추천사

김성주(방송인)

초등학교에 입학하는 아이를 둔 부모라면 모두 같은 마음일 것이다. 어느새 성큼 자라 새로운 세상에 진입하는 아이에 대한 고마움과 우리 아이가 과연 잘할 수 있을까에 대한 걱정이 함께 있는 것이다. 나 또한 초등학교에 입학하는 민율이를 보며 걱정이 많았다. 하지만 EBS 〈두근두근 학교에 가면〉 방송을 진행하면서 우리 아이가 잘해나갈 수 있을 것이라는 자신감을 얻었다. 그만큼 방송을 통해 감동의 순간을 맞이했고 아이를 어떻게 이끌어가야 할지에 대해 예비 학부모로서 많은 도움을 받았다. 그런 마음이 통했는지 많은 시청자들이 뜨겁게 호응했고 EBS 〈두근두근 학교에 가면〉의 진심이 이 시대의 부모들에게도 전해진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방송에서 보여준 유익한 정보들이 방송으로만 그치지 않고 책으로 나왔으면 하는 바람이 있었는데, 아이들의 따뜻한 성장 과정은 고스란히 남기고 초등1학년 부모들에게 꼭 필요한 알찬 정보를 담아 책으로 출간되어 무척 반가운 마음이다. 여덟 살 아이들의 1년의 배움이 오롯이 담겨 있는 내용들을 훑어가다 보면 불안함과 막막함은 사라지고 학부모로서 이 순간을 맞이하게 된 기쁨과 마주할 수 있을 것이다. 수많은 부모들이 자신감을 갖고 넓은 세상과 만나게 된 아이의 성장을 마음껏 기뻐하기를 바란다. 닫기

책 속으로

초등학교 1학년 친구들의 다양하고 구체적인 꿈이 펼쳐졌다. 그런데 다인이는 제일 되고 싶은 것이 엄마라고 말한다. 네 명의 아이를 낳을 거라고 아주 씩씩하게 선언해버렸다. 세상에 태어나서 가장 많은 시간 을 함께하고 모든 것을 제공해주는 엄마가 다인이에게는 최고의 존재인 것이다. 엄마의 따뜻한 격려와 사랑을 통해 용기를 내어 세상으로 나온 아이들. 아이들의 눈에는 자신에게 세상을 향한 용기와 도전을 가능하게 해주는 사람인 엄마가 세상에서 가장 훌륭하고 꿈과 같은 존재인지 도 모른다. 다인이의 해맑은 표정에 절로 미소가 지어진다. -54페이지

1학년 아이들은 의외로 못하는 게 많습니다.
부모에겐 너무 쉬워 보이는 숫자 가르기, 모으기도 어려워하고요.
신발 끈을 묶고, 배낭이 흘러내리지 않게 메는 것도 어려워합니다.
수업 시간 40분 동안 교사에게 집중한다는 것은 정말 어렵습니다.
하지만 딱 일 년만 지나도 아이들은 정말 많이 달라집니다.
처음에는 서투른 일이지만 시간이 가면 자연스럽게 할 수 있습니다.
아이에게 시간을 주세요.
스스로 자랄 수 있도록 기다려주세요.
스스로 자랐다고 생각하는 아이가 자신을 존중합니다.
-80페이지

퇴짜 맞은 민혁이가 생선 장난감을 들고 먹는 시늉을 한다. 민혁이를 본 소은이가 생선 장난감을 들고 신선도를 체크하고 비늘을 떼어내는 흉내를 내는데 여덟 살 나이가 무색한 생선포 뜨기 실력이다. 소은이는 매의 눈으로 썩은 생선은 골라내고 날렵하게 생선 다듬기를 마무리한 다. 소은이의 생선 다듬기 신공에 아이들이 우루루 모여들었다. 멈추지 않는 소은이의 요리 혼. 드디어 멜론버섯 초콜릿 밥과 게와 과일 샐러드가 준비되었다. 완벽한 한상차림! 아이들의 놀라운 상상력의 세계가 펼쳐진 순간이다. -91페이지

1학년 아이 중에는 아직 시계 읽는 법을 모르는 아이들이 많다. 물론 수학 시간에 따로 배우기는 하지만, 학교에서 대부분의 활동이 시간에 따라 진행되므로 시계를 볼 줄 모르면 사소하게 불편한 일들이 생길 수 있다. 시계를 볼 줄 아는 아이들은 가정에서 시계를 활용한 활동을 미 리 한 경우가 많은데 아이가 아직 시계를 볼 줄 모른다면, 집에 있는 시 계의 숫자 옆에 분침의 시간을 함께 써서 붙인다. 예를 들면 숫자 2 옆에 ‘10분’을, 숫자 4 옆에 ‘20분’, 숫자 10 옆에는 ‘50분’ 이런 식으로 써서 붙이는 것이다. 그리고 “저 시계로 7시 10분에 숙제하자.”처럼 되도록 시 간을 많이 활용해서 이야기한다. 시계와 친숙해진 아이들은 금세 시계 보는 법을 익힐 수 있다. -117페이지

아이들이 모두 발표하고 나서 1학년 2반 아이들의 마음속에 들어온 말을 훑어보니 1위는 “사랑해”였다. 무려 6명의 친구들이 사랑한다는 표현을 가장 듣고 싶은 말로 꼽았다. 그다음 순서로 “잘한다.” “할 수 있어”,“미안해”,“힘내”라는 말이 아이들이 듣고 싶은 말이었다.
이 말들은 친구뿐만 아니라 가까운 이들에게서도 듣고 싶은 말일 것 이다. 사랑한다는 말, 그리고 넌 할 수 있다는 말은 언제 들어도 아이들 에게 힘을 불어넣어준다. -216페이지
 

출판사 서평

입학 준비부터 친구 관계, 교과 공부, 여덟 살 아이들의 속마음까지
부모들이 알고 싶어 하는 초등1학년의 모든 것!

국민 육아 멘토 서천석 박사의 따뜻하고 깊이 있는 격려와
현직 초등학교 선생님의 알차고 실질적인 정보가 한눈에 펼쳐진다

예측 불허 등교 마라톤에서 좌충우돌 문제 상황 해결까지
부모가 몰랐던, 보면 볼수록 놀라운 교실 속 초등1학년의 사생활!

“우리 아이는 학교에서 무사히 잘 지내고 있을까?”
“친구들과 사이좋게 지내고, 수업은 잘 따라갈 수 있을까?


처음 태어났을 때 너무나 작고 여렸던 아이, 부모로서 잘 키울 수 있을까 조바심 내며 키웠던 아이가 벌써 여덟 살이 되어 학교에 입학한다. 아이를 초등학교에 입학시키고 난 뒤 부모의 마음은 아이가 짝꿍과는 잘 지낼지, 40분이나 되는 수업 시간을 잘 따라갈 수 있을지, 점심시간에 밥은 골고루 먹을지 학교에서 어떻게 생활하고 있을까 너무 궁금해 아이의 학교생활을 속속들이 보고 싶어서 아이의 교실에 몰래 따라가고 싶은 심정이다.
아이들이 학교에 가면 무엇을 하고 있을까 궁금한 부모들에게 나타난 EBS <두근두근 학교에 가면>은 춘천에 위치한 초등학교 1학년 교실을 약 1년간 아무런 설정 없이 100퍼센트 있는 그대로 유쾌하고 순수한 아이들의 학교생활의 모든 것을 들여다보았다. 방송의 뜨거운 관심은 책으로 이어져 방송에서 보여준 1년간의 성장 과정과 함께 초등1학년 부모들에게 꼭 필요한 구체적이고 실질적인 정보를 담아 책으로 출간되었다.
책에서는 학교라는 공간에서 성장해가는 아이들의 모습을 통해 학부모로서 초등1학년 아이를 어떻게 이끌어 나가야 할지 보여줌으로써 부모들의 불안과 궁금증을 해소해주고 아이들 본연의 모습을 통해 초등1학년들의 마음 성장, 교우 관계, 숨은 고민까지도 확인할 수 있다.
할 수 있다는 믿음으로 하루하루 성장해나가는 여덟 살 아이들의 이야기와 함께 각 챕터별로 현직 초등학교 선생님의 가정통신문을 수록해 초등 입학에 관한 정보와 초등1학년 학교생활의 실질적인 가이드를 제시함으로써 부모가 직접 보지 못한 학교생활을 생생하게 그려볼 수 있게 한다. 또한 책임감수를 맡은 서천석 박사의 부모와 아이를 위한 따뜻한 공감 조언을 담아 흔들리는 부모의 마음을 다독여주고 아이의 가능성을 믿도록 이끄는 현명한 육아의 지혜를 전한다.

“초등1학년 이 한 권으로 모두 끝낸다!”
여덟 살의 따뜻한 성장 과정은 고스란히 남기고
초등1학년에게 꼭 필요한 알찬 정보는 가득 채웠다!


옷걸이에 외투 걸기, 시계 보기, 운동화 끈 매기, 숫자 가르기 등 어른들이 당연하게만 여겼던 것들도 아이들에게는 순간순간 헤쳐 나가야 하는 발달 과정으로 아이들의 학교생활은 단순하게 제시간에 맞춰 학교에 가고 교실에서 수업을 듣는 것이 아닌, 살아 있는 성장의 현장이었다.
생애 첫 짝꿍에 대한 설렘, 처음에는 서툴지만 더 야물어지는 아이들의 손끝, 돌발 상황에 당황하다가 점차 지혜롭게 해결하는 모습, 남자아이와 여자아이의 다른 놀이 문화와 발달 차이, 수업 시간에 하나하나 터득해가는 배움의 과정, 친구의 소중함을 알고 관계를 만들어가는 의젓함 등 1년간 여덟 살 아이들에게 일어나는 성장 과정을 통해 짐작만 했던 여덟 살 아이들의 발달 상황을 확인할 수 있고 구체적으로 아이의 기질에 맞는 대처법을 알아볼 수 있다. 또한 학교생활에서 얻은 배움이 학교에서만 그치지 않고 집으로 연계해 나갈 수 있도록 부모가 지도할 수 있는 교과 도움, 학원 선택, 친구 마음 읽기 등 다양한 팁을 알려준다.
초등1학년의 성장 과정과 정보가 모두 담긴 이 책을 통해 여덟 살 아이들에게 가장 핫한 이슈와 친구들끼리만 공유하는 대화법은 무엇인지, 공부 과정에서 어려운 순간은 어떻게 극복하며 받아쓰기를 할 때 아이들이 받은 스트레스를 아이들은 어떻게 해소하는지 등 아이의 다양한 심리를 들여다보고 상황별, 기질별로 부모들의 적절한 해결 방안을 알아봄으로써 배움의 시작점에 선 여덟 살 아이들의 학교생활을 든든하게 지켜줄 것이다.
 

  • 프로그램 정보
  • 상품문의
이 상품에 대해 궁금한 점이 있으세요? 글을 남겨주시면 친절히 답변해 드리겠습니다.
문의하기